main_logo  
구인구직 부동산 자동차 직업/학원 생활용품 창업정보
 
경제
· 경제일반
· 부동산
· 금융/재테크
정치/사회
· 정치
· 사회
· 국제
· 사람들
· 생활문화
부산의 인근명소
· 공연/전시
· 맛집
야구
사건사고
공모전 모음

 
현재위치 : HOME > 생활뉴스
게재일 :
한국당 창원시장 공천 실패가 결국 김태호 발목 잡았나?
【창원=뉴시스】김기진 기자 = 14일 00시 52분께 김경수(50) 더불어민주당 경남도지사 후보가 김태호 자유한국당 후보를 누르고 경남지사 당선이 확실시 되자 환호하고 있다. 2018.06.14. sky@newsis.com

【창원=뉴시스】김기진 기자 = "민심이 무섭다는 것을 깨달았다"

14일 오전 2시께 김태호 자유한국당 경남지사 후보가 자신의 선거캠프를 찾아 '낙선 인사'로 자신의 지지자들에게 한 말이다.

이 날 자유한국당은 1995년 민선 광역단체장선거이후 최초로 경남도지사 자리를 민주당에 내줘야 했다.

이번 선거에서 뼈아픈 상처를 안게 된 첫 단추는 경남도 인구의 1/3을 차지하는 창원시장 공천에 자유한국당이 예상 밖의 인물을 선택하면서 전략적으로 실패했다는 지적이다.

인구 106만 명을 보유한 창원시에 민주당의 파란 바람이 거세게 불었고 자유한국당이 조진래 후보를 전략공천하는 강수를 두었지만 탈당한 안상수 전 창원시장의 '출마'를 저지하지는 못했다.

안 시장은 "홍 대표의 사천(私賤)을 나는 받아들일 수 없다"며 "보수 단일화를 거부하고 끝까지 선거를 완주한다"고 밝히면서 자유한국당의 미래는 암울함을 예견했다.

결국 보수 분열로 인해 허성무 창원시장은 '무혈입성'케 됐다.

이 날 허성무 후보가 47.0%,를 획득해 창원시장 자리를 꿰찼으나 만약 조진래 (31.2%)후보와 안상수(15.3%) 후보가 보수 단일화를 이뤘으면 한 번 해볼만 한 선거였다는 평가가 우세하다.

결국 지난 3월말 자유한국당이 홍 대표의 최측근인 조 후보가 창원시장으로 공천을 받으면서 보수표심은 둘로 나뉘어 참패의 단초가 됐다.

최근까지 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 이재오 상임고문 등이 창원까지 내려와 조 후보와 안 후보를 만나 보수 단일화를 추진했지만 이미 '배는 떠났다'는 표현이 적절할 정도로 둘은 갈라져 있었다.역부족이었다.

【창원=뉴시스】강경국 기자 = 6·13 지방선거 창원시장 선거 개표율이 15.2%인 가운데 13일 오후 11시25분 현재 1위(44.5%)를 달리고 있는 허성무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부인 이미숙씨와 함께 손을 들고 미소를 짓고 있다. 2018.06.13.kgkang@newsis.com

결국 보수 분열로 단일화에 실패한 보수진영 후보들은 허성무 후보에게 1위 자리를 내주면서 한국당의 김태호 경남지사 선거에 '악영향'을 미쳤다는 평가다.

마지막까지 홍 대표가 애를 써보려고 지난 12일 경남 창원의 조진래 후보만을 찾는 등 선전을 기대했으나 이미 운동장은 기울여져 있었다.

이 날 전체 개표율이 80.5%를 기록한 가운데 김경수 51.7% 김태호 44.2%의 6년만의 빅 매치는 결국 김경수의 승리로 마침표를 찍었다.

한편 이번 6·13 지방선거에서 자유한국당이 참패로 막을 내리면서 결국 홍 대표의 거취도 빠르게 정해질 것으로 보인다.

sky@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경수 완전히 새로운 경남 …
  부산 마지막 택지지구 일광신 …
  [분양]통합창원시 주거중심축 …
  <고침> 창원시 '대상공원', 우 …
경제
예탁원, 부산 최초 '증권형 크라우드 펀..
남부발전-부산대, 지역맞춤형 新 산학협..
수산과학원, 새꼬막 조기 인공채란 성공 ..
캠코, 임대 물건까지 부동산 전자계약 서..
캠코, 1301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정치/사회
낙동강경남네크워크 "낙동강 녹조·유해..
경남시민주권연합, 경남개발공사 채용비..
안상수 창원시장 "벌여놓은 일 마무리 못..
한국선급, 선박 황산화물 배출규제 대응 ..
심폐소생술로 소중한 생명 구한 창원소방..
한번쯤 이곳 - 바다가 보이는 캠핑장…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요금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홍보동영상  |  오시는길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webmaster@busansidae.com
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255 함안조씨빌딩 5층 부산시대닷컴 |  발행인 : 손경모 |  편집인 : 천은정, 박명자 |  직업정보제공 신고번호 부산지방노동청 제2012-8호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3-부산연제-0134호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김근엽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은정
Copyright (c) busansida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