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_logo  
구인구직 부동산 자동차 직업/학원 생활용품 창업정보
 
경제
· 경제일반
· 부동산
· 금융/재테크
정치/사회
· 정치
· 사회
· 국제
· 사람들
· 생활문화
부산의 인근명소
· 공연/전시
· 맛집
야구
사건사고
공모전 모음

 
현재위치 : HOME > 생활뉴스
게재일 :
하동군 공무원들 5인 이상 모임···코로나 방역수칙 어겨 '말썽 '

[하동=뉴시스] 김윤관 기자 = 경남 하동군 공무원들이 지난 19일 오후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어기고 5인 이상 사적 모임을 한 사실이 알려져 말썽을 빚고 있다.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어기고 사적 모임을 한 하동군 공무원들은 지난 19일 하동읍 모 식당에서 하동군 신규사무관들이 사무관승진 교육을 수료하고 사무관 임용장을 수여받고 회식을 겸한 자리였던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이날 현장에는 마침 인근 행사장에 참석했다가 군청으로 돌아가던 윤상기 하동군수도 잠깐 들러 신규임용된 사무관들을 격려한 것으로 확인돼 파문이 일고 있다.

이날 경찰서 112에 제보한 내용에는 "방안에 놓인 식탁 2∼3개에 일과시간이 지나지 않은 시간에 공무원 10여 명이 4명씩 거리를 두고 앉아 서로 대화를 나누는 것을 봤다"고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112 신고를 받은 경찰서에서는 코로나19 방역수칙 위반은 해당 지방자치단체 소관이라 하동군보건소로 신고내용을 이첩했다.그래선지 신고한 지 얼마 되지 않아 참석한 공무원들이 서둘러 자리를 떠났다.

이후 뒤늦게 하동군보건소 직원 2명이 나왔지만, 단속에 실패했다.

이 때문에 공무원끼리 신고 사실을 유출해 단속을 막았다는 의혹이 제기되고 있다.

하동군보건소 관계자는 "신고를 받고 공무원이 출동했을 땐 모임이 끝났고 아무도 없어 단속하지 못했다"며 "참석 추정자들을 조사했지만 참석하지 않았다고 해 따로 조치하지 못했다"고 해명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kyk@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동서대, 'K-Move스쿨' 6개 과 …
  BNK경남은행, 경남FC에 3억500 …
  진주 경상대병원, '경상국립대 …
  부산서 음주운전 잡고보니 강 …
경제
신고리 1호기 계획예방정비, 4월16일까지..
창원을 맛보다, 레시피 개발···218년 ..
부산도시철도운영서비스 공채 경쟁률 11..
신세계 센텀시티 갤러리, 신춘기획전 '봄..
캠코, 329억원 규모 압류재산 공매 ..
정치/사회
올 진해군항제 지난해 이어 '전면 취소'..
박형준 예비후보 '복지 혁신 5대 프로젝..
부산 해동병원발 연쇄감염 지속···2명..
선관위, 서울·부산시장 등 4·7 재보궐..
부산시, 경로식당 운영 단체 '사회복지 ..
공장이 떠난 자리, 잿빛 공단을 꽃피우…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요금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홍보동영상  |  오시는길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webmaster@busansidae.com
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255 함안조씨빌딩 5층 부산시대닷컴 |  발행인 : 손경모 |  직업정보제공 신고번호 부산지방노동청 제2012-8호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3-부산연제-0134호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황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준이
Copyright (c) busansidae.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