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in_logo  
구인구직 부동산 자동차 직업/학원 생활용품 창업정보
 
경제
· 경제일반
· 부동산
· 금융/재테크
정치/사회
· 정치
· 사회
· 국제
· 사람들
· 생활문화
부산의 인근명소
· 공연/전시
· 맛집
야구
사건사고
공모전 모음

 
현재위치 : HOME > 생활뉴스
게재일 :
부산시, 중국 관광객 20·30대 新소비 트렌드 대책마련 시급

【부산=뉴시스】허상천 기자 = 중국 20·30대의 새로운 소비 트렌드를 부산 관광·통상에 적극 활용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부산발전연구원은 11일 BDI 정책포커스 ‘중국 20·30세대 신소비 트렌드와 부산의 대응’ 보고서에서 중국 20·30대의 소비성향을 분석하고 대응 방안을 제시했다.

이 보고서는 “최근 중국의 새로운 소비층으로 1980년대 중국의 한자녀 정책 이후 태어난 이른바 '지우링허우(九零後·20대)'와 '빠링허우(八零後·30대)'가 부상하면서 기존 세대와 다른 왕성한 소비성향으로 시장에서 중요 경제세력으로 떠오르고 있다”고 분석했다.

1990년 이후 출생해 현재 20~29세인 지우링허우는 독립·집념·자유로움·합리성 등의 특성을 갖고 있으며 해외 여행과 유학 경험이 많아 해외 브랜드 선호도가 높다. 정보화시대에 성장해 인터넷과 모바일에 능숙하고 전자상거래를 통한 소비도 보편화돼 있다.

1980년 이후 출생해 현재 30~39세의 빠링허우는 중국의 개혁개방으로 시장경제시스템이 도입되고 경제가 급성장하는 시기에 풍족한 청소년기를 보내 소비에 관심이 많은 편이다. 신분이나 지위를 의식해 차별화되고 고급스런 제품을 추구하며 소득 이상의 소비를 하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보고서를 작성한 장정재 연구위원은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갈등 이전의 한국 방문 중국인 관광객의 주류는 20·30대가 전체의 약 50%였다”며 “2015~2017년 중국 세대별 한국 방문객 중 20·30대의 방문이 증가 추세”라고 밝혔다.

장 연구위원은 “부산은 최근 한국 방문이 증가하는 중국 20·30대 소비 트렌드를 관광·통상 분야에 적극 활용해야 한다”며 “이를 위해 타깃 마케팅, 스마트 관광홍보 강화, 맞춤형 마케팅 집중, 전자상거래 진입 지원 강화 등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그는 “싼커(개별관광객)는 중국 20·30대의 대표적 여행방식으로 단체관광과는 다른 전략으로 접근해야 한다”고 강조하고 “이들은 맹목적 자기과시형이 아니어서 실속과 희소성을 접목한 여행상품 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어 “인터넷 이용과 정보수집에 능숙한 중국 20·30대를 위한 ‘부산관광 중국어 앱’ 홍보를 다각화하는 등 스마트 관광 홍보에도 신경써야 한다”고 덧붙였다.

통상 분야에서도 20·30대를 겨냥한 시장세분화 및 표적시장 진출 상품 개발이 필요한 것으로 나타났다.

장 연구위원은 “소비욕구가 높은 20·30대와 고소득층을 겨냥한 부산 특화형 하이엔드(high-end) 제품 개발과 마케팅에 집중할 필요가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제품 정보수집과 온라인 구매 채널을 선호하는 중국 20·30대를 위한 온라인 채널 활용이 필수적”이라며 “모바일쇼핑 성장세가 두드러지는 점을 감안해 부산기업의 온라인 입점 등 전자상거래 진입 지원을 강화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heraid@newsis.com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전기연구원, 전고체전지 실용 …
  HUG, 부산지역 시니어 일자리 …
  '중견기업 캠퍼스 스카우트'… …
  추석날 부산지역 구름 사이로 …
경제
해양진흥公-BNK부산은행, 해양종합금융 ..
성윤모 장관, 부산지역 자동차 주물 부품..
비엔그룹, 제55회 무역의 날 대통령표창..
부산은행~한국해양진흥공사, 해양종합금..
KCC, 부산에 744kwp 태양광 발전소 준공..
정치/사회
文대통령 "향토서점, 지역문화예술의 거..
文대통령, 한 달만에 지방 경제투어 재개..
文대통령 "일자리 창출 위한 제조 혁신, ..
[전문]文대통령의 중소기업 스마트 제조..
김경수 "이재명의 충정…저 역시 무죄입..
문화공간으로 재탄생한 6개국 폐산업시…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광고요금안내  |  사업제휴  |  개인정보취급방침  |  홍보동영상  |  오시는길  |  이메일 무단수집거부  |  webmaster@busansidae.com
부산시 연제구 중앙대로 1255 함안조씨빌딩 5층 부산시대닷컴 |  발행인 : 손경모 |  편집인 : 천은정, 박명자 |  직업정보제공 신고번호 부산지방노동청 제2012-8호
통신판매업 신고번호 2013-부산연제-0134호 |  개인정보보호 책임자 : 황대성 |  청소년보호책임자 : 천은정
Copyright (c) busansidae. All rights reserved.